언론보도

대원사 티벳박물관

* 아이디(이메일)

* 비밀번호

회원가입 | 아이디찾기 | 비번찾기

언론보도

HOME > 박물관소개 > 언론보도

대원사 개산기념 티베트.인도문화축제 [2005년 4월 27일 연합뉴스]

관리자이메일

(보성=연합뉴스) 손상원 기자 = 전남 보성군 대원사는 다음달 5일 개산(開山) 1503주년을 맞아 경내에서 '티베트.인도문화축제'를 연다고 27일 밝혔다. 

이날 행사는 산신재, 영산대재 및 합동천도재, 티베트.인도 명상음악 공연, 티베트.인도 명상음악 캠프 등 총 4부로 나뉘어 열린다. 

천봉산 대원사 성모각에서 열리는 1부 행사에서는 바라춤, 나비춤, 북춤 등 전통 공연과 전통 불교의식인 산신재를 베풀어 모든 생명의 평안과 행복을 축원한다. 

이어 대원사 극락전에서 열리는 2부에서는 티베트 밀교의 천도의식과 영산재 공연이 선보여 해방이후 좌우 이념대립으로 숨져간 넋들을 위로하며 티베트 라마승들이 라마댄싱과 전통 의식을 곁들인 합동천도재를 올린다. 

또 3부에서는 세계적인 명상음악가인 티베트의 나왕케촉과 인도 전통 악기 반수리 연주자 밀린드 다테가 명상음악을 들려준다. 

행사는 나왕케촉과 인도 음악가 박양희씨가 함께 하는 명상과 춤, 음악이 어우러진 캠프로 다음날 오전까지 계속되며 캠프 참가비는 2만원이다. 

sangwon700@yna.co.kr 

(끝) 

이 게시물에 덧글쓰기
스팸방지 숫자 그림
* 그림의 숫자를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