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벳소식

대원사 티벳박물관

* 아이디(이메일)

* 비밀번호

회원가입 | 아이디찾기 | 비번찾기

티벳소식

HOME > 나눔공간 > 티벳소식

라싸맥주를 아세요?

아남카라

<script language=javascript src="http://pimg.daum-img.net/UX-JS_2008/common_view.js?v=ux4.13"></script> <script language=javascript> var articleno = "15488820"; </script>

라싸 맥주를 아십니까

 

라싸 도착 첫날 마셔본 라싸 맥주.

 

라싸 맥주(Lhasa beer)를 아십니까.

맥주 상표에 포탈라궁이 그려져 있는...

라싸에 온 외국인 관광객들은

라싸에 온 이상 이 라싸 맥주만큼은 꼭 한번씩 맛보곤 합니다.

 

라싸 맥주 상표에는 포탈라궁이 그려져 있다.

 

맥주가 다 거기서 거기라고 여기겠지만,

해발 3658미터 라싸의 희박한 공기 속에서 마시는

라싸 맥주의 맛은 조금 특별합니다.

뭐랄까, 만년설봉에서 흘러내린 빙하수를 마시는 기분이랄까.

 

씨알이 잘지만 훨씬 고소한 티베트 땅콩.

 

솔직히 그 맛은 중국의 여느 맥주와 크게 다르지 않지만,

기분이 남다른 건 확실합니다.

세계의 지붕인 티베트에서도 라싸에 도착해

라싸 맥주를 마시고 있다는 기분!

술에 취한다기보다는 그 의미와 기분에 취하게 되는 것이죠.

 

양꼬치구이.

 

라싸 맥주의 안주로는 티베트 땅콩과 양꼬치구이가 제격입니다.

티베트 땅콩은 우리의 그것보다 씨알이 훨씬 잘지만,

훨씬 더 고소합니다.

양꼬치구이는 특유의 양냄새로 인해 꺼리는 사람도 있지만,

꼬치구이는 매운 양념을 발라 여러 번 구웠기 때문에 이런 냄새가 없습니다.

 

우리나라 막걸리와 흡사한 티베트 전통술, 창.

 

본래 티베트에는 ‘창’이라는 전통술이 있습니다.

창은 티베트 막걸리라고 보면 맞는데,

보리의 일종인 티베트 ‘칭커’로 만듭니다.

우리의 막걸리보다 약간 밍밍해서 술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약간 심심하다 여길 것입니다.

티베트를 여행하는 동안 나는 운좋게 라싸 맥주와 창을 맛보았지만,

지금 티베트에서는 이런 낭만과 여유를 기대할 수 없습니다.

하루빨리 ‘티베트의 봄’이 와서

자유와 독립을 되찾은 티베트에 가게 된다면

꼭 한번 라싸 맥주와 창을 다시 맛보고 싶습니다.

 

 출처 :구름과연어혹은우기의여인숙 원문보기 글쓴이 : dall-l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