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대원사 티벳박물관

* 아이디(이메일)

* 비밀번호

회원가입 | 아이디찾기 | 비번찾기

자유게시판

HOME > 나눔공간 > 자유게시판

티베트 성지에서 알몸사진 찍은 여성 '논란'

하얀연꽃

티베트 성지에서 알몸사진 찍은 여성 '논란'

 

관련이슈 : 오늘의 HOT 뉴스

 

 
티베트 불교 성지로 알려진 호수에서 한 여성이 찍은 알몸 사진이 논란이 되고 있다. 

14일 신징바오 등 중국 언론은 한 웨이보 유저가 공개한 '알몸의 여인' 사진과 함께 비난이 일고 있는 현지 여론을 전했다. 

한 네티즌은 지난 11일 자신의 웨이보에 한 여인이 붉은 색 드레스를 입고 호수에 들어간 사진, 나체로 호숫가에 서 있는 여성이 뒷태와 옆태를 노출한 사진을 공개했다. 

 
 
해당 사진이 찍은 곳은 티베트 자치구 산난 지역 라아즈현의 암드록쵸 호수로, 티베트인들이 불교 성지로 추앙하는 3대 성스러운 호수 중 하나다. 

네티즌들은 "성지로 알려진 호수에서 알몸사진을 찍은 것은 현지 문화와 풍속을 존중하지 않은 비문명적 행위"라고 비난했다. 일부 네티즌은 "자연과 어우러진 예술행위"라며 반대 의견을 보이기도 했다. 

티베트 자치구 관광발전위원회는 이 여성을 '비문명 블랙리스트'에 포함시킬지 여부를 논의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뉴스팀 news@segye.com
이 게시물에 덧글쓰기
스팸방지 숫자 그림
* 그림의 숫자를 입력하세요